Dir Re
지금 17살의 나를 보고 그저 평범하고,가진것하나없는 애새끼처럼 보이고, 다들 비아냥거릴수 있지만 그래서 등 뒤에 바로 바늘이 있다고생각하고 끊임없이 달리고,노력을 하여 나는 그 누구보다 단단해졌으며 평범하지않고,그 어떤 시련과 고통이 덮쳐도 견딜수있게되었다.하지만 달리지않고 가만히있었던놈들과 날 부정했던사람들은 어느덧 내 밑이되었고,나는 한번에 오는 혹독한것에 견디고 참는것에 자신들은 고통에 결국 못 견디고 시체도없이,흔적도없이 마치 없던사람이었는 듯이 사라져서 소멸된다는 내용이다.

지금 17살의 나를 보고 그저 평범하고,가진것하나없는 애새끼처럼 보이고, 다들 비아냥거릴수 있지만 그래서 등 뒤에 바로 바늘이 있다고생각하고 끊임없이 달리고,노력을 하여 나는 그 누구보다 단단해졌으며 평범하지않고,그 어떤 시련과 고통이 덮쳐도 견딜수있게되었다.하지만 달리지않고 가만히있었던놈들과 날 부정했던사람들은 어느덧 내 밑이되었고,나는 한번에 오는 혹독한것에 견디고 참는것에 자신들은 고통에 결국 못 견디고 시체도없이,흔적도없이 마치 없던사람이었는 듯이 사라져서 소멸된다는 내용이다.

지금 17살의 나를 보고 그저 평범하고,가진것하나없는 애새끼처럼 보이고, 다들 비아냥거릴수 있지만 그래서 등 뒤에 바로 바늘이 있다고생각하고 끊임없이 달리고,노력을 하여 나는 그 누구보다 단단해졌으며 평범하지않고,그 어떤 시련과 고통이 덮쳐도 견딜수있게되었다.하지만 달리지않고 가만히있었던놈들과 날 부정했던사람들은 어느덧 내 밑이되었고,나는 한번에 오는 혹독한것에 견디고 참는것에 자신들은 고통에 결국 못 견디고 시체도없이,흔적도없이 마치 없던사람이었는 듯이 사라져서 소멸된다는 내용이다.

2

70